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동문회비 입금 안내
유니맥
 솔베인
피싱서비스
인성실업
미성피싱
천류
정우
기상청
물때/조석예보
 
바다 생각
작성자 해울        
작성일 2007/02/05 (월) 21:53
ㆍ추천: 0  ㆍ조회: 4920  
IP: 61.xxx.162
감성돔 조행기
처음 써보는 조행기라 문구가 이상하더라도 이해바랍니다.

1부
새벽 5시반쯤 용초도로 출항을 하였습니다.
두 선단으로 나뉘어졌는데 1~4조 그리고 11조인 제가 1선단이고 5조~10조 그리고 12조인 사무장님조가 2선단으로 나뉘어졌습니다.
먼저 1조~4조까지 갯바위에 하선시키고 다음 차례를 기다리는 우리
조는 자리가 없어 한참을 돌다가 갯바위에 내렸습니다. 너울이 심한 터라 짐을 높은곳에 옮기고 갯바위 가장자리를 둘러보았습니다.
도저히 낚시할 사항이 아니었습니다. 들물이 진행되고 있는 상태에서 갯바위 뿌리가 노출되어 있어서 너울이 장난이 아니었습니다.

2부
채비를 준비하려고 하는데 갑자기 배에서 진통이 오는것이 분명히
큰넘이 나올려고 하는 기세였습니다. 잽싸게 화장지를 들고 순산을
하기위해 최대한 멀리 자리를 잡고 대망의 순산을 하고나니 몸도
개운 맴도 개운한것이 최상의 컨디션이 되어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낚시하기전에 갯바위에서 순산하면 그날은 분명하게 대물을 잡는 행운이 옵니다.
3년전 거문도 무명 포인트에서 하루 아침에 감성돔 45cm 두 마리를
잡았습니다.

채비는 낚시대 0.8대
       원줄 2.5
       목줄1.5호 4m정도
       바늘은3호
      
       구멍찌 1호      
       수중찌는 순강수중찌 1호
       봉돌은 바늘에서 50cm 에 2B봉돌

너울이 심하고 갯바위 뿌리가 길어서 멀리 공략할수 있는 반유동
채비로 공략했습니다.  수심은 약 10m 정도로 조류는 앞으로
밀려드는 낚시하기가 정말 까다로운 포인트였습니다. 최대한 멀리
캐스팅 하여 앞으로 당겨오는 식의 낚시를 계속하였습니다. 망상어
1마리 돌볼락 1마리 노래미 1마리를 잡았습니다. 다시 오른쪽으로
멀리 캐스팅을 하고나서 견제를 시도하려고 하는데 수중여님께서
캐스팅을 잘못하여 채비를 회수하는 도중에 제 원줄에 바늘이 걸려
자동 견제가 된지는 모르지만 시원한 입질이 와서 챔질을 해서
물고기를 올리고 보니까 도다리 30cm 가  묵직하게 잡혀있는게
아닙니까
정말 그 도다리는 재수가 없었고 저는 재수가 좋았습니다.

3부  
오전9시쯤 조류가 힘을 얻어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아장아장 애기 걸음걸이 속도로 잘 흘려가고 있었습니다. 드디어 감성돔이 움직일
타임밍이 된 것이였습니다. 약 30m 부근에서 견제를 하는 도중에
미세하게 찌가 가물거리는 것이였습니다. 견제를 다시 미세하게 해도 찌가 그 상태로 잠겨서 움직일질 않는 것이였습니다. 물고기가 미끼를 물고있다는 생각에 챔질을 했습니다.
감성돔 특유의 낚시대가 물속으로 꾹꾹 쳐박는 것이였습니다.
그런데 힘이 장난이 아닌 것입니다. 발 앞에 갯바위 뿌리가 길어 잘못하면 목줄이 여에 실릴것 같아서 최대한 원줄을 풀어 멀리 보낸다음 힘을 빼서 물고기를 제압했습니다.  뜰채에 고기가 들어오는 순간 5짜는 충분히 되어 보였습니다. 쏠채자로 재어보니 약 51cm 정도는
충분히 되었습니다.

정말 운이 좋은 하루였습니다.

이글 읽어시는 모든 분들 대물 하세요

짧은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름아이콘 두리둥실
2007-02-05 22:13
조행기 잘읽었습니다
난 언제쯤 손맛을 볼수있을련지.........
다음번엔 꼭 5짜 손맛 보시길 바랍니다
   
이름아이콘 안전
2007-02-06 10:25
아~~ 재미있습니다.
낚시하기전에 순산이라...생각해보겠습니다
그당시 사모님은 뭘하고 계셨죠?
   
이름아이콘 그리운바다
2007-02-06 10:30
축하! 축하 !  또축하합니다 ..
항상 부부가 두손꼭잡고 같이 낚시 다시시길 바랍니다..
   
이름아이콘 f-3
2007-02-06 14:01
축하드립니다.무엇보다 까미박 선배님의 골드방을
막았다는게....ㅎㅎ,
넘넘하신 모습 진짜 멋졌습니다.
사무장님 부부출조하면 5짜 누구나예약됩니꺼.
   
이름아이콘 해울
2007-02-06 17:54
감사합니다. 담엔 꼭 5짜 잡아야징~~~
   
이름아이콘 해주
2007-02-07 12:38
축하 합니다
다음에 나도 큰고기 잡아 조행기 쓰야지!
잘 읽었습니다
   
이름아이콘 까미박
2007-02-07 15:51
축하 드립니다^^....역시 용초에 강하시군요.
부러버라...ㅎ..ㅎ
   
이름아이콘 벵에짱
2007-09-11 15:42
축하^^축하드립니다 너무나 멎진모습"부부애"까징~보기좋았습니다~
   
 
  0
50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사진 여러장을 올리실땐... 황금물때 2005/02/28 (월) 6023 0
201 고속도로 무료견인 [4] 그리운바다 2009/03/04 (수) 3943 0
200    Re..오늘 고속도로에서 펑크-무료견인서비스 신청-새됐.. [1] 두리둥실 2009/03/09 (월) 4084 0
199 2006년 8월27일은.......................... 두리둥실 2008/11/04 (화) 4000 0
198 2006년 8월13일.............. 두리둥실 2008/11/04 (화) 3292 0
197 인간미로 익은 낚시인 [2] 모피어스 2008/07/10 (목) 4890 0
196 의미있는 글(솔개의 갱생) [4] 스머프 2007/11/28 (수) 4492 0
195 두 팔 없는 영웅 -낚시인- [1]+2 모피어스 2007/11/28 (수) 4865 0
194 홈페이지 바뀔때 올린 글이 없어지더라도 올려볼랍니더.. [2] 모피어스 2007/09/16 (일) 3906 0
193 ㅎ ㅎ [2] 모피어스 2007/09/11 (화) 3772 0
192 운을받는방법 ...천기누설 [3] 그리운바다 2007/09/05 (수) 4688 0
191 주상절리(柱狀節理) [1] 황금물때 2007/08/24 (금) 4160 0
190 중년에 찾아든 그리움 [4] 모피어스 2007/08/24 (금) 4246 0
189 하루 한가지씩 좋은 일을 ! [1] 모피어스 2007/04/11 (수) 4473 0
188 다음주 화요일이면 경기도로 이주를 갑니다. ㅠㅠㅠ [5] 해울 2007/03/21 (수) 4366 0
187 뱃살빼는법 [2] 그리운바다 2007/03/21 (수) 5562 0
186 감성돔 조행기 [8] 해울 2007/02/05 (월) 4920 0
185 [Re]사내 [1] 두리둥실 2007/01/26 (금) 5316 0
184 사내 [1] 그리운바다 2006/12/29 (금) 4462 0
183 겨울小景 [4] 황금물때 2006/12/04 (월) 4086 0
182 빈집 [92] 그리운바다 2006/09/19 (화) 8542 0
181 백두산 [3] 기차섬 2006/09/07 (목) 4278 0
180 바다생각 그리운바다 2006/09/01 (금) 3466 0
179 8월 아구 체포기 [4] 비루스 2006/08/21 (월) 4623 0
178 추자일기 3- 경사나다 [2] 시루 2006/07/21 (금) 4526 0
177 추자일기2 - 다 이루었느니라? [3] 시루 2006/07/21 (금) 3336 0
176 추자 추포 조행기 [4] F-3 2006/07/20 (목) 3808 0
175 바다 [80] 안전 2006/07/03 (월) 3620 0
174 오랬만에 찾은 매물도 [6] 황금물때 2006/06/20 (화) 3956 0
173 참새 [1] 기차섬 2006/06/01 (목) 3823 0
1234567

  

부산교육대학교 낚시아카데미
부산교육대학교 낚시아카데미에 오심을 환영합니다.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동문회비 입금 안내
유니맥
 솔베인
피싱서비스
인성실업
미성피싱
천류
정우
기상청
물때/조석예보
 

  

부산교육대학교 낚시아카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