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동문회비 입금 안내
유니맥
 솔베인
피싱서비스
인성실업
미성피싱
천류
정우
기상청
물때/조석예보
 
바다 생각
작성자 그리운바다        
작성일 2007/03/21 (수) 16:09
ㆍ추천: 0  ㆍ조회: 5609  
IP: 61.xxx.12
뱃살빼는법
귀찮다는 이유로 뱃살과 동거동락하고 싶은 사람들은 없다.복부는 지방이 붙기 좋은 부위이기 때문에,
체중이 정상인 사람들도 뱃살이 찐 경우를 흔히 볼 수 있다.특히 변비로 인해서 아랫배가 항상 묵직한 사람들은
뱃살 고민이 이만저만이 아니다.불필요한 뱃살 확실하게 빼주는 노하우를 꼼꼼하게 알아본다.
도움말 및 감수 /박용우(가정의학과 전문의 )모델 /박소연 사진 /이정민 진행 /박근영(프리랜서)

복부 비만도 체크법
자신의 뱃살이 어느 정도인지 알기란 힘들다. 정확한 측정을 통해 자신의 복부 비만도를 알아본다.
먼저 허리와 엉덩이 둘레의 비율로 판정하는 법이 있다. 편안하게 서서 배꼽을 기준으로 하여 허리 둘레를 측정하고,
엉덩이 중 가장 큰 둘레를 측정한다. 그리고 측정된 값을 가지고 ‘허리 :엉덩이 ’비율을 구한다. 만일 이 둘레 비율이 여성 0.85,남성 0.9 이상이면 복부 비만을 의심해 볼 수 있다.
또 다른 한 가지는 허리 둘레의 절대값을 이용하는 것으로 이 값이 80 ㎝이상이면 복부 비만을 의심해야 하고 88 ㎝이상이면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하다고 할 수 있다.
의학적으로는 복부비만 중 특히 복강 안쪽에 지방이 차있는 내장지방 비만이 문제가 되는데 이는 CT 촬영 등 정밀 검사를 통해서 진단이 가능하다.
엉덩이 둘레=0.85~0.90(위험),0.90 이상(심각)
예)허리 둘레가 75 ㎝에 엉덩이 둘레가 87㎝라면 75 ÷87=0.86

뱃살 유형별 비만 원인
1 말랐지만 아랫배가 볼록하다
위장이나 장의 기능이 약해져 위가 처져 있거나, 대장 운동이 원활 하지 않아 변비 등의 증세가 나타나면서 배에 가스가 많이 차면 아랫배가 볼록해진다.
아랫배를 잡아보았을 때 두께가 5 ㎝가 넘는다면 아랫배가 나온 정도가 심각한 것.
습관적으로 빵이나 밀가루 음식 등 탄수화물을 좋아하고 게으른 사람에게 많이 나타나는데 살이 쉽게 빠지지 않는다.
따라서 식습관을 바꿔 탄수화물이나 야식을 줄甄?것이 최선책. 두 번째 경우는 변비로 인해 가스가 쉽게 차는 것으로 유산균 요구르트를 먹거나 의식적으로 야채 섭취를 많이하면 효과를 볼 수 있다.

2 항상 윗배가 더부룩하다.
윗배가 불룩 나와있는 경우는 위장 기능장애로 가스가 잘 차는 사람에게 잘 나타난다.
폭식이나 과식을 피하고 규칙적으로 식사하는 습관을 가져야 한다.
하지만 윗배가 단단하게 만쪄지는 복부비만은 사정이 다르다.
이미 내장지방이 가득찬 내장비만일 가능성이 높기때문. 이경우는 전문가를 찾아 내장지방 비만 여부를 진단 받고 적적한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3 배 전체가 볼록하다
식욕이 왕성해 먹을 걸 보면 참지 못하고 한밤중에도 먹지 않고는 잠을 제대로 못 자는 사람.
그러면서도 먹는 만큼 배설은 못해 변비 증세로 고민하는 사람에게서 많이 나타난다.
이 경우 식사량을 조절하고 전체적으로 몸을 움직여 주면 어느 정도 뱃살을 뺄수있다.

뱃살에 대한 진실과 거짓
뱃살 빼는 데 윗몸 일으키기가 정말 효과적일까?
대부분의 사람들이 뱃살을 빼기 위해서는 윗몸 일으키기를 해야 하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실제로 윗몸 일으키기는 지방을 분해시키는 효과는 적다. 그렇다면 뱃살 줄이는 데 효과적인 운동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뱃살을 빼기 위해서는 유산소 운동이 최고다. 걷기,달리기,자전거 타기 등의 운동을 해야 한다.
하지만 이와 같은 유산소 운동도 3 :3 :3을 잘 지켜야 한다. 일주일에 3번 이상,한 번 시작하면 30분 이상 지속,3개월 이상 꾸준히 하는 것을 원칙으로 해야한다.

옷 사이즈를 크게 입으면 배가 더 나온다?
몸에 꼭 끼는 옷을 입으면 몸에 힘을 주게되어 뱃살이 찔 틈이 없게 마련.
그렇다고 무턱대고 끼는 옷을 입으면 살이 비져나와 보기 싫은 몸매가 만들어지므로 적당히 타이트하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사우나는 복부 비만 해결에 도움이 될까?
별 도움이 되지 않는다. 사우나 후에 일시적으로 체중이 줄어드는 것은 지방이 아닌 수분이 빠져나갔기 때문이다.
더욱이 체중 조절을 목적으로 사우나를 할 경우 한번에 1시간 이상 하는 사람들도 많은데, 체중 조절은 커녕 피부 노화를 촉진시키는 원인이라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

관장이 복부 비만 해결에 좋을까?
장 속의 찌꺼기를 없애야 뱃살이 사라진다고 믿는 사람들은 관장을 하지만, 이는 건강을 해칠 수 있다.
인체의 장 기능은 정상적인 식사에 잘 적응돼 있다. 따라서 비만 치료를 할 목적으로 관장을 하거나 장세척을 하면 장 기능의 정상적인 리듬을 깨 만성적인 소화기 질환을 유발할 수 있다.

체중은 많이 나가지 않는데, 유독 뱃살만 왜 나올까?
몸에 근육살이 없기 때문이다.그러다 보니 상대적으로 신체 활동으로 소모하는 칼로리 양이 적게 되고 먹는 것은 다 지방살로 저장된다. 여성들은 이 여분의 지방이 허벅지와 배에 붙게 된다.

꼭 지켜야 할 식생활 법
1 육류,튀김 음식,밀가루 음식,청량 음료,라면,과자,떡 등 지방이 많은 음식과 소화가 잘 되지 않는 음식은 피한다.
2 현미밥,보리밥,잡곡밥 등으로 영양을 고루 맞추고,양도 밥공기 ⅓이상은 먹지 않도록 한다.
3 간식은 먹지 않는다.지방 대사가 이루어 질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어야 한다. 지방은 소화가 다 된 후에 분해가 되기 때문에 반드시 뱃속을 비워 두는 공복 시간을 4~6시간 정도 가져야 한다. 아침은 6시, 점심은 1시, 저녁은 6시 30분 등으로 시간을 정해 밥을 먹고, 그 외 시간의 간식은 일체 금한다. 물과 녹차 이외의 음식은 먹지 않도록 하며 과일과 커피도 간식에 해당하므로 식사 때 후식으로 바로 먹는다.


옮겨보왔습니다

이름아이콘 해울
2007-03-21 17:43
굿~~~
참고로 아침 식전 30분 유산소 운동은 지방을 태우기에 최적의 조건입니다.  공복의 유산소 운동은 체지방을 잘태우며 운동 10분 경과시에 블랙커피를 드시면 더 효과적입니다.
   
이름아이콘 모피어스
2007-03-22 10:09
복부비만 탈출을 지혜롭게 시도하는데 도움 되었습니다. 도움글 잘 읽었습니다.
   
 
  0
50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사진 여러장을 올리실땐... 황금물때 2005/02/28 (월) 6055 0
201 고속도로 무료견인 [4] 그리운바다 2009/03/04 (수) 3977 0
200 Re..오늘 고속도로에서 펑크-무료견인서비스 신청-새됐.. [1] 두리둥실 2009/03/09 (월) 4120 0
199 2006년 8월27일은.......................... 두리둥실 2008/11/04 (화) 4030 0
198 2006년 8월13일.............. 두리둥실 2008/11/04 (화) 3319 0
197 인간미로 익은 낚시인 [2] 모피어스 2008/07/10 (목) 4922 0
196 의미있는 글(솔개의 갱생) [4] 스머프 2007/11/28 (수) 4556 0
195 두 팔 없는 영웅 -낚시인- [1]+2 모피어스 2007/11/28 (수) 4880 0
194 홈페이지 바뀔때 올린 글이 없어지더라도 올려볼랍니더.. [2] 모피어스 2007/09/16 (일) 3918 0
193 ㅎ ㅎ [2] 모피어스 2007/09/11 (화) 3784 0
192 운을받는방법 ...천기누설 [3] 그리운바다 2007/09/05 (수) 4714 0
191 주상절리(柱狀節理) [1] 황금물때 2007/08/24 (금) 4178 0
190 중년에 찾아든 그리움 [4] 모피어스 2007/08/24 (금) 4260 0
189 하루 한가지씩 좋은 일을 ! [1] 모피어스 2007/04/11 (수) 4490 0
188 다음주 화요일이면 경기도로 이주를 갑니다. ㅠㅠㅠ [5] 해울 2007/03/21 (수) 4380 0
187 뱃살빼는법 [2] 그리운바다 2007/03/21 (수) 5609 0
186 감성돔 조행기 [8] 해울 2007/02/05 (월) 4939 0
185 [Re]사내 [1] 두리둥실 2007/01/26 (금) 5334 0
184 사내 [1] 그리운바다 2006/12/29 (금) 4480 0
183 겨울小景 [4] 황금물때 2006/12/04 (월) 4104 0
182 빈집 [92] 그리운바다 2006/09/19 (화) 8722 0
181 백두산 [3] 기차섬 2006/09/07 (목) 4300 0
180 바다생각 그리운바다 2006/09/01 (금) 3477 0
179 8월 아구 체포기 [4] 비루스 2006/08/21 (월) 4665 0
178 추자일기 3- 경사나다 [2] 시루 2006/07/21 (금) 4608 0
177 추자일기2 - 다 이루었느니라? [3] 시루 2006/07/21 (금) 3344 0
176 추자 추포 조행기 [4] F-3 2006/07/20 (목) 3828 0
175 바다 [80] 안전 2006/07/03 (월) 3685 0
174 오랬만에 찾은 매물도 [6] 황금물때 2006/06/20 (화) 4024 0
173 참새 [1] 기차섬 2006/06/01 (목) 3835 0
1234567

  

부산교육대학교 낚시아카데미
부산교육대학교 낚시아카데미에 오심을 환영합니다.

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동문회비 입금 안내
유니맥
 솔베인
피싱서비스
인성실업
미성피싱
천류
정우
기상청
물때/조석예보
 

  

부산교육대학교 낚시아카데미